.

전후납북자 피해가족 연합회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.

GO

언론보도

 Home

[보도] “섞으면 강한 독성물질…2명이 묻혀 살해”

페이지 정보

profile_image
작성자 관리자
댓글 0건 조회 42,001회 작성일 17-02-24 15:02

본문

“섞으면 강한 독성물질…2명이 묻혀 살해”


“섞으말레이시아 경찰이 밝힌 두 여성 용의자의 김정남 살해방식은 여전히 많은 의문을 낳고 있습니다.
일각에선 두 여성이 일종의 화학적 반응을 이용해 범행을 저질렀을 것이란 주장도 나옵니다.
어떤 이야기인지, 김설혜 기자가 보도합니다.
김정남 살해에 가담한 도안 티 흐엉과 시티 아이샤.
[탄 스리 아부 바카르 / 말레이시아 경찰청장(그제)]
"(두 여성 용의자가) 자신의 손에 발라서 망자의 얼굴에 발랐습니다."
그런데 이 두 명이 각각 다른 독성 물질을 손에 묻혀 김정남에게 접근했을 가능성이 제기됐습니다.
각각 따로 있으면 무해하지만 섞이면 독성 물질이 되는 두개의 화학물질을 각자의 손에 바른 뒤, 거의 동시에 김정남 얼굴에 묻혔고, 이 과정에서 화학 반응으로 만들어진 독성 물질을 김정남이 코로 흡입했을 거라는 겁니다.
폭탄의 원리에 빗대어 설명하는 전문가도 있습니다.
[홍세용 / 순천향대 신장내과 교수]
a라는 물질하고 b라는 물질이 섞어지면 (독성) 물질이 되는 상태로 보관했다가 폭탄이 날라가면서 폭탄 안에서 물질이 섞여지는 그런 식으로 …
실제 이들은 각각 다른 방향에서 김정남에게 접근해 범행을 저지른 뒤 각자 도피했습니다. 접촉 부위에 따라 감염 여부가 달라지는 독성 물질은 없다는 게 전문가의 입장.
[정희선 / 충남대 분석과학기술대학원장]
내 손은 괜찮은데 그 사람 얼굴에 그랬는데 그 사람은 죽고 나는 괜찮다 그런 건 좀 드물 것 같아요
이 때문에 북한이 호흡기를 통해 흡수시키는 신종 독극물을 개발했다는 주장도 제기됐습니다.
[최성룡 / 전후납북자피해가족연합회 이사장 ]
(김정은이) 처형 지시 내리니까 생물기술연구원에서 약물이 뭐가 나오겠지. 이게 제 제보에요.
실제 김정은은 지난 2015년 생물기술원을 시찰하며 연구원들을 격려하는 모습이 조선중앙TV에 보도되기도 했습니다.




채널A 뉴스 김설혜기자

출처 : http://www.ichannela.com/news/main/news_detailPage.do?publishId=000000025496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© 2013 unite2011.co.kr. Made with love by 사단법인 전후납북자 피해가족 연합회